‘맞춤형 임플란트’의 실체 – 맞춤형 지대주, 커스텀 어버트먼트를 아시나요?

요약: 맞춤형 임플란트 라고도 알려진 맞춤형 지대주, custom abutment 항상필요하지는 않습니다. 특수한 상황에 필요한데 그중 대표적인 경우는 위 앞니 임플란트 입니다. 그 이유에 대해 설명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앞니 임플란트에 특별히 심혈을 기울이는 (그럴수밖에 없는, )

불광역 치과 서울덴치과 정규범원장입니다.

지난 포스팅에 이어,

 
 
심미적이지 못한 앞니임플란트

앞니임플란트 뼈이식

골이식을 무조건해야한다구요?

앞니 임플란트는 어금니 임플란트랑 좀 달라서, 심미, 이쁘게 하는게

굉장히 중요하고, 임플란트의 원래 색 (회색 금속색)이 비치지

않기 위해서라도 반드시 골이식, 뼈이식을 해야 웃을때 당당한

(웃을때마다 입을 가리지 않을수 있는..) 임플란트 수술이 된다고

설명드렸습니다.

그런데 수술 말고도, 수술 이후의 ‘보철부분’ 그러니까 , ‘크라운’부분에서,

 

 
 
덴티움 임플란트 보철 구조

임플란트 구조

형태로 보는 임플란트의 종류와 구조 설명

(이 포스팅 보기 전 임플란트 구조에 대한 저 글은 꼭 보고 오시고,

가능하면 임플란트 카테고리에 있는 글은 미리 다 보고오세요)

앞니 임플란트, 심미 임플란트의 경우에는 한가지 더 고려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custom abutment
맞춤형 지대주를 사용하는것이 더 이쁩니다.

그게 뭔고 하니..

 
 
맞춤형지대주 custom abutment vs 기성 지대주 stock abutment

기성 어버트먼트에 비해 맞춤형 지대주, 맞춤형 임플란트의 장점을

‘극단적으로’ 보여주는 사진..

(장점을 강조하기 위해 오른쪽은 잘못한 사진을 올렸음,

사실 오른쪽거 저렇게 하면 안됨,사이즈 너무작음)

보철물이 차지하는 부피를 줄이고, 지대주 abutment가 차지하는 부피를 

더 키우는것이 음식물끼임이 덜합니다. 

음식물이 끼이지 않는 임플란트를 만들기 위해서는


수술, 보철 crown 두 파트 모두 자연치아때 보다 신경을 써야 합니다

 

임플란트 보철물 crown은 사이 잇몸이 뻥뻥 뚫려 있어서 치간칫솔로 양치가 잘되게 

해야 한다.. 고 말하는 치과의사도 있지만,

그게 청소가 잘되는것은 맞지만, 어느정도는 잇몸사이 공간을 메꿔줘야

임플란트 주변이 유독 음식물이 많이 끼는것을 피할 수 있습니다.



그외에도 , 뼈가 많이 녹은 경우 임플란트를 심었을때 자주 발생하는

 
 
오른쪽 myplant 사진, 좌우 잇몸높이 다른거 보이세요?

주로 뺨쪽과 혀쪽, 뼈의 높이가 다르고 그에 따라,

잇몸높이가 다를때 맞춤형 지대주 custom abutment
가 심미적으로도 유리합니다.

좀이따 불광역 치과 서울덴치과 사례로 보여드릴거구요

사실 맞춤형 지대주가 의미 있는것은

자연치아 잇몸부위 과 유사한 형태를 재현하기 위해

 

무슨소리인고 하니,

덴티움 임플란트 픽스쳐 뿌리 , 지대주 어버트먼트

임플란트 부품들은 대부분 완전회전체

위에서 쳐다보면 단면이 그냥 다 동글동글합니다. (회전방지구조 빼고)

밀링머신으로 티타늄 나사를 돌려서 깎은거니까요

근데 실제 치아는 단면을 보면?

 
 



원형은 하나도 없고, 마름모, 평행사변형, 타원형 등등

 
 
Axial Sectins of Maxillary Teeth Prof. Marco Versiani

특히 원형이랑 가장 차이가 큰것은

 
 
가운데 Incisal 이라 보인 부분에 주목

씹는면, 자르는 면에서 봤을때 원형이 아니라,

 
 
잇몸쪽에서 잘라본 앞니 – 역삼각형 단면

삼각형 모양의 단면이라, 이것을 흉내 내기 위해

맞춤형 임플란트 지대주가 아닌 기성품 지대주, stock abutment 제품중에서도

 

이런 형태의 제품군이 있습니다.

오른쪽 기성 제품 썼을때보다 왼쪽 자사제품 사용시 잇몸 폭이 넓어지는것을 광고하는 내용입니다.

발치후 잇몸 형태를 그대로 (원형이 아닌 타원형) 유지된다는 내용

이 회사 브로셔 비디오를 보면,

아이디어를 잘낸, 맞춤형 임플란트 지대주 custom abutment를 대체할만한

좋은 컨셉의 제품인것을 알수 있습니다.

그런데 정원장은 정작 이회사 제품 쓰지 않습니다 (……)

임플란트 부품회사는 섞어서 쓰지 않고 1개 회사 제품으로 쓰는게 제 원칙이라,

오스템은 오스템 어버트먼트, 덴티움은 덴티움 지대주 로만 사용하고 있습니다.

(전용이 아닌 호환제품 사용시 나사풀림 등의 문제가 있을수 있습니다.)

대신, 앞니가 아닌 어금니의 경우에는 기성 지대주, stock abutment를 쓰지만

 
 

환자의 잇몸 상태를 정원장이 직접 조절해가면서

 

( 아래 링크에서 불광역 치과 정원장이 잇몸 재생하고 잘라내는 수술 자유자재로 하는것 나옴)

어버트먼트 , 지대주의 충분히 사이즈를 키워서 

 
 
 
 
치아와 잇몸의 원래의 위치, 형태를 유지하고 개선!

자연치아와 유사한 형태를 갖도록 만들구요,

 
 
굳이 이렇게 안해도 된다는 이야기입니다. 보통은..

(굳이 맞춤형 임플란트, 맞춤형 어버트먼트를 사용할 필요는 없다는 이야기입니다.)

다만 앞니의 경우는 이야기가 달라지는데,

이유는 지난번 포스팅에서도 나온,

 
 
태생부터 어금니랑 다름..

뼈속에 잠긴 뿌리부분의 각도랑, 잇몸 위쪽의 각도가 현격하게 달라서

일반 임플란트 지대주 abutment를 연결하면

저 꺾인 부분만큼 많이 쳐내야 합니다.

그렇게 쳐내면 남는게 별로 없어서, 어버트먼트 사이즈가 너무 작아지고,

내구성 문제도 종송 생기기 때문에,

미리 각도가 꺾인 제품을 사용하기도 합니다.

 

보통 이런식으로 지대주가 만들어집니다.

저 깎은 작업을 밀링, MILLING  선반절삭작업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렇게 해도 결국 맞춤형 임플란트 지대주를 해야 하는 

경우가 생기는데,

이것은 처음에 말한, 

잇몸의 높이, 모양이 비대칭인경우

입니다.

서울덴치과 실제 사례는 글이 길어져서 다음 포스팅에서 설명드리겠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